삼성전자, 쳥년 응원하는 마음 담은 단편영화 '선물' 공개

박지혜 | 기사입력 2019/10/28 [13:40]

삼성전자, 쳥년 응원하는 마음 담은 단편영화 '선물' 공개

박지혜 | 입력 : 2019/10/28 [13:40]

 



 

삼성전자는 28일 청년들의 창업 이야기를 담아 제작한 단편 영화 '선물'을 공개했다. 이 영화는 미래를 위해 노력하며 꿈을 키워나가는 많은 청년들을 응원하기 위해 제작됐다.

 

선물은 삼성전자가 혁신적인 예비 창업가와 스타트업을 발굴해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프로그램인 'C랩 아웃사이드'와 삼성전자가 기부해 화재 현장에서 인명 구조를 위해 사용되는 열화상 카메라 '이그니스'를 소재로 한다.

 

43분 길이의 이 영화는 무료로 유튜브, 페이스북, 온라인 포털사이트 등에 공개됐다. 올레 TV, BTV, U+TV 등 IPTV 3사와 동영상 서비스 플랫폼 웨이브(wavve)를 통해서도 공개될 예정이다. 12월부터는 아시아나항공 기내 영화에서도 볼 수 있다.

 

이날(28일) 서울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는 허진호 감독, 배우 신하균·김준면·김슬기·유수빈, 영화 제작진 등 40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특별상영회도 열렸다.삼성전자는 선물을 포함해 2017년 '두개의 빛'을 시작으로 2018년 '별리섬', 2019년 '메모리즈' 등 총 4편의 단편 영화를 선보인 바 있다. 정재웅 삼성전자 커뮤니케이션팀 상무는 "이번 영화는 사람의 고유 잠재 역량이 최대한 발휘되도록 적극 지원하겠다는 의미를 담은 삼성전자의 사회공헌 비전 '함께가요 미래로! Enabling People' 메시지를 전달하고 있다"며 "삼성전자는 청년들의 꿈을 이루는데 보탬이 되는 활동을 지속하겠다"고 말했다.

 

[씨네리와인드 박지혜]

 

 

보도자료 및 제보 : cinerewind@cinerewind.com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