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2회 아카데미|기생충, 각본상 이어 '국제 장편 영화상' 수상 쾌거

정지호 | 기사승인 2020/02/10 [12:30]

92회 아카데미|기생충, 각본상 이어 '국제 장편 영화상' 수상 쾌거

정지호 | 입력 : 2020/02/10 [12:30]

▲ 봉준호 감독   © ABC방송



[씨네리와인드정지호 기자] '기생충'이 92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각본상에 이어 '국제 장편 영화상'을 수상하는 쾌거를 이뤘다. 

 

9일 오후(현지 시각)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할리우드의 돌비 극장(Dolby Theatre)에서 '제 92회 2020 아카데미 시상식'이 열렸다. 기생충은 국제 장편 영화상 부문에서 폴란드 <문신을 한 신부>, 스페인 <페인 앤 글로리>, 프랑스 <레 미제라블>, 북마케도니아 <허니랜드>를 제치고 수상작으로 호명됐다. 

 

봉준호 감독은 "오스카가 추구하는 방향에 지지와 박수를 보낸다. 이 영화를 함께 만든 배우와 모든 스탭들이 와 있는데, 모든 분들에게 감사하다"고 영화를 함께한 사람들에게 감사함을 전했다. 

 

'기생충'은 '기택'네 장남 '기우'가 고액 과외 면접을 위해 '박사장'네 집에 발을 들이면서 시작되는 두 가족의 걷잡을 수 없는 만남을 그린 이야기다. 이번 기생충의 아카데미 수상이 국내 역사상 아카데미 첫 수상이다. 외국어영화상으로 불리던 부문으로, 시상식 이전부터 국내외 평론가들 사이에서 ‘기생충’의 수상이 유력하게 점쳐졌었다.

 

 

정지호 기자| jjho@cinerewind.com

보도자료 및 제보cinerewind@cinerewind.com

씨네리와인드 온라인이슈팀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