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무현과 바보들' 오늘(18일) 개봉

박예진 기자 | 기사입력 2019/04/18 [15:20]

'노무현과 바보들' 오늘(18일) 개봉

박예진 기자 | 입력 : 2019/04/18 [15:20]

 

 

故노무현 대통령 서거 10주기를 맞아 고인을 그리워하는 사람들의 기억과 입을 통해 듣는 영화 '노무현과 바보들'(감독 김재희)이 오늘(18일) 개봉했다.

<노무현과 바보들>은 2000년 총선과 2002년 대선, 참여정부의 거듭된 위기, 퇴임 후 생활과 서거에 이르기까지 노 전 대통령의 주요한 생애가 담겨 있다.

이 영화는 3년에 걸친 기획 과정을 거친 것으로 알려졌다.

제작진은 전국을 돌며 박원순 서울시장, 최문순 강원도 지사, 노사모 회원 등 총 86명을 만나 인터뷰를 진행했다. 인터뷰 영상과 자료만 200TB(테라바이트)에 달한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박원순 서울시장은 최근 <노무현과 바보들>을 관람한 뒤 기자들과 만나 “(노무현 전 대통령은) 본인의 확고한 역사 인식, 국가를 어떻게 바꾸겠다는 확실한 신념이 아주 강건하게 뒷받침된 분으로 우리 현대사에서 통 큰 정치를 한 분이라는 생각이 들었다”고 영화 소감을 밝혔다.

[씨네리와인드 박예진 기자] 
 
보도자료 및 제보 : cinerewind@cinerewind.com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