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마프-웨이브, 20회 맞아 온라인 상영

박지혜 | 기사승인 2020/07/29 [16:33]

네마프-웨이브, 20회 맞아 온라인 상영

박지혜 | 입력 : 2020/07/29 [16:33]

▲ VR영화 해피랜드 360 스틸컷.  © NEMAF(네마프)


[씨네리와인드|박지혜 기자] 제20회 서울국제대안영상예술페스티벌(Nemaf)이 OTT 플랫폼 웨이브와 손잡고 ‘20주년 특별전’ 온라인 상영을 실시한다.

 

오는 8월20일~8월28일까지 개최되는 국내 유일의 뉴미디어아트 대안영화축제인 제20회 서울국제대안영상예술페스티벌은 다양한 대안영화, 디지털영화, 실험영화, 비디오아트 등 40여 개국 140여 편의 작품을 엄선해 관객과 만날 예정이다.

 

사회적 거리두기의 일환으로 올해 네마프2020은 온라인, 오프라인으로 나눠 개최된다. 이중 20주년을 기념해 '20주년 특별전 : 00-20, 대안영상예술은 어디까지 왔나?', '아시아 & 뉴대안영화 : 지금-여기', ‘버추얼리얼리티아트전 ' 등 3가지 섹션 50편은 웨이브를 통해 온라인 상영으로 관객과 만난다.

 

네마프의 ‘20주년 특별전’은 2000년도 1회를 시작으로 2020년 20주년을 맞이한 서울국제대안영상 페스티벌의 기념 기획전으로 네마프를 통해 소개된 역대 작품 중 2000년대 전후부터 2020년까지의 한국 디지털영화, 뉴미디어영화, 비디오예술, 대안영상예술 작품의 흐름을 한자리에서 살펴볼 수 있는 작품들 30편이 선정돼 관객과 만난다.

 

또한, ‘새로운 상상, 새로운 쓰임’이라는 관점으로 작품을 소개하는 ‘아시아&뉴 대안영화:지금-여기’ 섹션에서는 12편의 아시아 작품을 만나볼 수 있다. 

 

마지막으로 ‘버추얼리얼리티아트전’에서는 8편의 VR영화를 무료로 관람할 수 있다.

 

김경묵, 김두진, 김세진, 김종관, 노영미, 심혜정, 홍이현숙, 무진형제, 비탈리 네하에프(싱가포르) 등 다양한 감독/작가들의 다채롭고 개성 넘치는 작품들을 8월 20일~8월28일까지 네마프-웨이브 20주년 특별 섹션을 통해 만나볼 수 있다. 

 

웨이브 상영작 리스트는 네마프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8월20일~28일까지 네마프 기간 동안 웨이브에서 상영되며, 온라인 상영은 국내에서만 관람이 가능하다.

 

건별 결제 후 12시간 내 자유롭게 관람이 가능하며, 건별 결제 비용은 단편 1,500원, 장편은 5,000원이며 VR영화 8편은 무료로 볼 수 있다.

 

 

박지혜 기자| hjh0004@naver.com

보도자료 및 제보cinerewind@cinerewind.com

박지혜
씨네리와인드 온라인이슈팀
myplanet70@cinerewind.com

Read More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