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생충' 개봉 기념 '봉준호 전작展' 개최

박예진 | 기사입력 2019/05/07 [12:21]

'기생충' 개봉 기념 '봉준호 전작展' 개최

박예진 | 입력 : 2019/05/07 [12:21]

 



 

제72회 칸 국제영화제 경쟁 부문에 공식 초청된 봉준호 감독의 '기생충'의 개봉을 기념하여 ‘봉준호 전작전’을 개최한다.

오는 16일부터 29일까지 ‘봉준호 전작전’이 열리는 가운데 CGV아트하우스 총 7개 극장(압구정, 명동역 씨네라이브러리, 서면, 광주터미널, 대구, 대전, 인천)에서 진행된다.

전작들 중 '옥자'는 이벤트에 응모한 관객들을 대상으로 메가박스 코엑스에서 상영 예정이다. 또한 이번 전작전은 언제나 통념을 깨는 동시에 허를 찌르는 상상력으로 영화적 재미를 선사하며, 현실을 돌아보게 만들었던 봉준호 감독의 빛나는 작품들을 스크린에서 만나볼 수 있는 특별한 기회를 선사할 것이다.

한 아파트 단지에서 벌어지는 강아지 실종사건을 독창적이고 사회 비판적으로 그려낸 데뷔작 '플란다스의 개'부터, 화성 연쇄살인 사건을 모티브로 당시의 암울한 사회상과 시대적 모순을 풍자적으로 풀어낸 '살인의 추억', 기존 괴수 장르를 벗어난 새로운 전형을 창조해낸 '괴물', 아들을 지키려는 엄마의 이야기를 통해 극단의 모성과 그 어두운 내면을 그려낸 '마더', 설원을 질주하는 기차 안의 계급 사회를 그린 '설국열차'까지.

특히 '마더'는 오리지널 버전과 흑백판(영문 자막 삽입)이 함께 상영될 예정으로, 영화 팬들의 기대를 모은다. ‘봉준호 전작전’은 CGV 홈페이지와 CGV 모바일 앱에서 예매할 수 있으며, '옥자' 상영회는 CJ엔터테인먼트 공식 SNS에서 응모할 수 있다.

한편, '기생충'은 전원백수인 ‘기택’네 장남 ‘기우’가 고액 과외 면접을 위해 ‘박사장’네 집에 발을 들이면서 시작된 두 가족의 만남이 걷잡을 수 없는 사건으로 번져가는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오는 5월 30일 개봉 예정.

[씨네리와인드 박예진 기자]

 

보도자료 및 제보 : cinerewind@cinerewind.com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