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덕제, 반민정 손해배상 소송 패소..3000만원 지급 판결

박지혜 | 기사입력 2019/05/16 [18:54]

조덕제, 반민정 손해배상 소송 패소..3000만원 지급 판결

박지혜 | 입력 : 2019/05/16 [18:54]

 



 

배우 조덕제가 반민정을 상대로 제기한 손해배상소송에서 패소했다.

 

서울남부지법 민사7단독 이영광 부장판사는 15일 조씨와 배우 A씨가 서로를 상대로 제기한 손해배상 청구소송에서 조씨가 A씨에게 위자료 3000만원을 지급하라고 판결했다.

 

법원은 "원고가 영화를 촬영하면서 피고(반민정)를 강제로 추행하고 무고하는 등 불법 행위를 저지른 사실이 인정된다. 이로 인해 피고가 신체적, 정신적 고통을 겪었음이 명백하다"고 밝혔다.

 

또 "강제추행으로 A씨에게 정신적 충격과 성적 모욕감을 유발하였음에도 반성하지 않고 A씨의 정신적 고통을 가중했다"고 설명했다.

 

조덕제는 2015년 4월 영화 촬영 중 사전에 합의하지 않은 채 상대 여배우인 반민정의 신체를 만지는 등 강제로 추행한 혐의로 같은 해 12월 재판에 넘겨졌다. 조덕제는 1심에서 무죄를 선고받았으나 2심에서는 유죄로 판단돼 징역 1년에 집행유예 2년, 성폭력 치료프로그램 이수 40시간 등을 선고받았다.

 

[씨네리와인드 박지혜 기자]

 

 

보도자료 및 제보 : cinerewind@cinerewind.com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