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의전당, '2019 아트와영화 특별전' 개최

박지혜 | 기사입력 2019/05/25 [00:28]

영화의전당, '2019 아트와영화 특별전' 개최

박지혜 | 입력 : 2019/05/25 [00:28]

 



 

영화의전당에서 국내 최대 규모의 국제미술문화행사인 '아트부산 2019' 기간에 맞춰 오는 31일부터 아트부산과 함께 영화상영회와 작품 전시를 공동 개최한다. 

 

'2019 아트와영화 특별전'에서는 '아트부산'과 '전시 작가'의 추천작으로 이루어진 총 5편의 작품들을 만나볼 수 있다. 

 

영화의전당은 (사)아트쇼부산과 협약을 맺고 대중성과 작품성을 고려해 선정한 아트 관련 영화 프로그램과 미술 전문가들과 함께하는 다양한 부대행사를 마련할 예정이다.

 

누벨바그 거장 아녜스 바르다 감독과 사진작가 제이알(JR)이 함께한 즉흥여행에서 마주한 사람들의 얼굴과 삶의 터전을 카메라로 담아 그려낸 로드 다큐멘터리 '바르다가 사랑한 얼굴들'이 중극장에서 상영된다. 

 

영화상영 외에도 감독, 배우, 미술전문가와의 관객과의 대화도 마련돼 있어 영화와 예술에 관해 한층 더 재미를 더할 예정이다. 

 

31일에는 오후 7시 '더 스퀘어' 상영 후 강예원 배우, 김현경 롯데갤러리 큐레이터가, 6월 1일에는 오후 2시 10분 '영 피카소' 상영 후 나난 작가, 이보성 신세계 갤러리 큐레이터가, 6월 2일에는 오후 5시 20분 '오버 데어' 상영 후 장민승 감독, 손지혜 기자가 영화 속 예술의 세계로 더 쉽고 재미있게 다가갈 수 있도록 이끈다. 

 

특별전 일정에 앞서 24일부터 특별전 기간까지 아트부산 전문작가들의 작품 전시가 영화의전당의 공간 컨셉에 맞게 영화의전당 6층 시네라운지에서 이루어질 예정이며 무료로 관람할 수 있다. 

 

영화의전당 SNS(페이스북, 인스타그램)에서는 '2019 아트와영화 특별전' 관람권 증정 이벤트가 진행된다.

 

특별전 영화 관람티켓을 소지하고 아트부산 매표소 방문 시 '아트부산 2019 국제아트페어' 무료입장권으로 교환받을 수 있다. 

 

또한 아트부산 2019 VIP 카드 소지자는 특별전 상영작 현장 예매 시 2000원 할인, 아트부산 2019 초대권·입장권 소지자는 특별전 상영작 현장 예매 시 1000원 할인된다.

 

'2019 아트와영화 특별전'은 31일부터 3일간 열리며, 현재 영화의전당 홈페이지, 모바일 앱, 현장 매표소에서 예매할 수 있다. 관람료는 일반 7000원 청소년 6000원 경로 5000원이다.

 

[씨네리와인드 박지혜 기자]

 

 

보도자료 및 제보 : cinerewind@cinerewind.com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