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은경 주연 日영화 '신문기자', 10월 국내 개봉 확정

정지호 | 기사입력 2019/09/09 [19:03]

심은경 주연 日영화 '신문기자', 10월 국내 개봉 확정

정지호 | 입력 : 2019/09/09 [19:03]

▲ 영화 '신문기자' 스틸컷.     ©



 

일본 최고의 문제작으로 손꼽히는 영화 '신문기자'(감독 후지이 마치히토)가 10월 개봉을 확정했다.

 

'신문기자'는 가짜 뉴스부터 댓글 조작까지, 국가가 감추려 하는 진실을 집요하게 쫓는 기자의 이야기. 지난 6월 일본 개봉 당시 일본 사회와 저널리즘의 이면을 날카롭게 담아내며 일본 영화사에서 보기 힘든 이례적인 작품으로 일본 사회에서 큰 반향을 일으켰다.

 

'신문기자'는 '써니'(2011), '광해, 왕이 된 남자'(2012), '수상한 그녀'(2014)로 국내 최연소 흥행 퀸의 타이틀을 거머쥐며 연기력을 인정받은 심은경의 주연 소식으로 국내에서도 많은 관심이 쏟아지고 있다.

 

극중 심은경은 정부가 숨기려는 진실을 밝히기 위한 열혈 기자 요시오카 에리카로 분해 이전 보다 깊어진 연기로 관객들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공개된 스틸 속 심은경은 어두컴컴한 방에 홀로 앉아 사건과 연관 있는 자료로 추정되는 영상이 재생되고 있는 노트북의 불빛에 의지해 메모가 잔뜩 붙은 서류를 살펴보고 있는 모습. 그 뒤로 복잡한 사건 관계도가 벽면을 가득 채우고 있을 뿐 아니라 신문 스크랩 자료들도 형형색색의 메모와 함께 빼곡하게 붙어 있어 시선을 강탈한다. 과연 정부가 숨기고 있는 것은 무엇인지, 또한 심은경은 진실을 어떻게 파헤쳐 나갈지 호기심을 불러 일으키킨다.

 

 

진실을 쫓는 열혈 기자로 변신한 심은경의 모습을 담은 '신문기자'는 오는 10월 개봉 예정이다.

[씨네리와인드 정지호]


보도자료 및 제보 : cinerewind@cinerewind.com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