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제 소식] 부산국제영화제, 숙박서비스 '비플하우스' 운영

박지혜 | 기사입력 2019/09/25 [14:00]

[영화제 소식] 부산국제영화제, 숙박서비스 '비플하우스' 운영

박지혜 | 입력 : 2019/09/25 [14:00]

 

▲ 부산국제영화제 포스터.     ©부산국제영화제

 

제24회 부산국제영화제(BIFF)가 영화제 기간 동안 관객들의 편의를 위해 제공되는 숙박서비스 '비플하우스(BIFFle House)' 이용객을 모집한다.

 

비플하우스 '부산관광공사 아르피나'는 부산국제영화제가 진행되는 센텀시티와 가까워 영화제를 찾는 관객들의 꾸준한 사랑을 받아왔다.

 

또 저렴한 요금으로 숙박할 수 있으며, 투숙객 할인가가 적용되는 별도 요금을 내면 카페, 사우나, 조식 등 각종 부대시설도 이용할 수 있다.

 

더불어 올해 새로운 비플하우스인 '테라 게스트하우스'는 부산 내음 가득한 명소인 자갈치 시장에 위치해 있어, 부산 중구 롯데시네마 대영에서 상영되는 공식 초청작 및 원도심 일대에서 진행되는 커뮤니티비프를 더욱 편하게 즐길 수 있다.

 

비플하우스는 부산국제영화제를 찾는 관객이라면 누구나 홈페이지를 통해 선착순으로 신청할 수 있다.

 

신청 기간은 25일 오후 1시부터 10월 12일 오후 6시까지 이며, 숙박은 개막식 전날인 10월 2일부터 폐막일인 12일까지 이용 가능하다.

 

예약은 홈페이지를 통해 실시간으로 잔여 객실을 조회한 후 간단한 예약 정보를 입력해 신청하는 방식으로, 숙박 요금은 오직 카드로만 결제할 수 있다. 비플하우스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 가능하다.

 

[씨네리와인드 박지혜]

 

 

보도자료 및 제보 : cinerewind@cinerewind.com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