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은희와 김성훈이 선사하는 좀비 월드, 과연 얼마나 매력적일까

현장|'킹덤 : 아신전' 온라인 제작발표회

박지혜 | 기사승인 2021/07/20

김은희와 김성훈이 선사하는 좀비 월드, 과연 얼마나 매력적일까

현장|'킹덤 : 아신전' 온라인 제작발표회

박지혜 | 입력 : 2021/07/20 [22:20]

 

▲ '킹덤 : 아신전' 포스터.  © 넷플릭스(Netflix)

 

[씨네리와인드|박지혜 기자] 김은희 작가의 '킹덤' 시리즈 스페셜 에피소드인 '킹덤: 아신전'이 공개를 앞두고 이유 있는 자신감을 드러냈다.

 

20일 오전, 넷플릭스 '킹덤 : 아신전' 온라인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이날 김성훈 감독과 김은희 작가, 그리고 배우 전지현, 박병은, 김시아, 김뢰하, 구교환이 참석했다.

 

'킹덤: 아신전'은 조선을 뒤덮은 거대한 비극의 시작인 생사초와 아신의 이야기를 담은 '킹덤' 시리즈의 스페셜 에피소드다. '킹덤'이 차기 시즌으로 넘어가기 위한 중간 에피소드에 해당하는 이번 작품은 92분 분량으로 제작됐다.

 

‘시그널’ 등을 집필한 김은희 작가, ‘터널’ 등을 연출한 김성훈 감독이 이전과 그대로 참여한 이번 시즌에는 배우 전지현이 주연으로 출연했다. 이날 전지현은 전지현은 “킹덤의 모든 이야기의 시작을 제가 하게 됐다는 생각에 흥분된다”며 “킹덤에 좀비로라도 나오고 싶었는데 이렇게 큰 역할을 주셔서 영광이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시즌 1·2가 조선의 남쪽과 한양을 배경으로 좀비를 만들어내는 역병과의 사투를 그려냈다면, ‘킹덤: 아신전’은 거대한 비극의 시작이자 역병의 기원이 된 ‘생사초’에 얽힌 비밀을 쫓아 북방으로 향한다. 이전 시즌에서 '배고픔'과 '피'를 이야기했던 김은희 작가는 이번에 '한(恨)'에 초점을 맞춘다. 김은희 작가는 이에 대해 “생사초가 어디서 왔고, 누가 조선에 퍼뜨렸는지 등 궁금증을 해소할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집필 배경에 대해서는 "조선 북방에 4군 6진이라는 구역이 있는데, 4군에 100년 가까이 사람의 출입을 엄금했다는 기록이 있었다. 그런 곳에서 생사초가 피고, 피었다면 그 안에서 어떤 일이 벌어질까 흥미로워지고 궁금증이 생겨 집필을 시작했다"고 밝혔다.

 

킹덤 시즌 1과 2 1화까지 연출을 맡았던 김성훈 감독이 합류한 '아신전' 에피소드에 대해 "아이디어가 마를 만도 한데 더 깊어지고 풍부해졌다. 어떻게 짧은 시간에 이렇게 가장 완벽한 글을 완성할 수 있었는지 대단하다"고 이야기했다.

 

▲ 20일 오전 넷플릭스 '킹덤 : 아신전' 온라인 제작발표회에 참석한 김성훈 감독과 김은희 작가.  © 넷플릭스(Netflix)

 

전지현은 자신의 역할에 대해 “아신은 압록강 국경 지대에서 자란, 어느 쪽에도 속하지 않는 야인이다. 어떤 사건으로 인해 소중한 사람들을 잃고 고통 속에 살아가는 인물”이라고 설명했다. 

 

전지현은 김은희 작가의 팬이라면서 "그렇기에 좀비 역으로라도 나오고 싶었다"고 말하며 "이렇게 큰 역할을 주셔서 감사하고 영광이다. 김은희 작가님이 계셔서 작품에 대한 고민을 할 이유가 없었다"고 김은희 작가를 치켜세웠다. 그러면서 "'킹덤'은 장르물이라기보다도 '킹덤' 자체가 장르라는 생각이 든다. 저는 '킹덤' 시리즈의 워낙 팬이었고 해서 선택을 안할 수가 없었다"고 답했다.

 

김은희 작가는 전지현에 대해 "스펙트럼이 넓은 배우"라고 칭찬하며 “겉은 강하고 위험한 무사 같지만 아픔을 간직한 아신과 잘 어울렸다. 전지현 씨가 안 해주실까 봐 조바심을 내기도 했지만, 결국 오케이 해주셔서 감사했다”고 밝혔다.

 

전지현이 연기한 아신의 아역을 맡은 김시아는 "오디션을 보고 치열한 경쟁 끝에 어린 아신으로 캐스팅 됐는데, 캐스팅 된 순간을 잊을 수가 없다. 너무 좋았다. 엄마한테 합격 소식을 들었는데 진짜 계속 조마조마했다. 엄마가 딱 됐다고 했을 때 눈물이 날 것처럼 너무 좋았던 게 기억이 난다"고 말하며 "전지현 배우님의 '암살'이란 작품을 되게 좋아하는데, 그런 배우님의 어린 시절을 연기해서 굉장히 영광이라고 생각했다"고 말했다.

 

▲ 20일 오전 온라인으로 진행된 넷플릭스 '킹덤 : 아신전'에 참석한 출연진들.  © 넷플릭스(Netflix)


김은희 작가는 김성훈 감독에 대해 '좋은 파트너'라고 언급하며 "언제나 긴장하게 만들어주시고, 자극제가 되어주신다. 눈빛으로 '이것밖에 못썼느냐'는 느낌을 언제나 주신다"고 웃음을 터뜨렸고, 김성훈 감독은 "(김은희 작가와의) 호흡은 더 이상 좋을 수 없다. 찍으면서 '이렇게밖에 못 찍어오나'라는 말을 들을까봐 더 열심히 찍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서구의 대표적인 상징인 좀비와 동양적인 느낌의 조선시대를 배경으로 펼쳐지는 이야기라는 이색적인 조합 때문에 매력을 느끼는 것 같다고 말한 김은희 작가와 김성훈 감독이 만난 '킹덤 : 아신전'은 오는 23일 넷플릭스를 통해 공개된다.

 

 

박지혜 기자| myplanet70@cinerewind.com

보도자료 및 제보cinerewind@cinerewind.com

박지혜
씨네리와인드 미디어본부 뉴미디어부
myplanet70@cinerewind.com

Read More

  • Posted 2021.07.20 [22:20]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